누리이름
열쇠번호
회원등록   열쇠번호분실

 

독자가 쓴 얼레빗

 

이곳은 독자 여러분이 쓰는 방으로 매주 금요일 한편씩 소개합니다. 다음을 참조 하시어 많은 참여 바랍니다. 다만, 이글은 ‘얼레빗으로 빗는 하루’와 그 방향이 약간 다를 수 있습니다.

길이: 김영조 소장이 쓰는 얼레빗을 참고해서 3문단 정도

내용: 유·무형 문화재, 유적지, 고전작품, 땅이름 유래, 외국에 있는 우리문화재, 기념비 등등 소재는 자유지만 가능하면 한국 전통문화와 관련된 글을 환영합니다.

채택: 보내주신 글은 되도록 올리겠습니다. 여러분이 얼레빗의 주인이 되어 도전해주십시오. 글을 주실 때 관련된 사진이나 그림이 있으면 함께 주시고 없으면 글만 주셔도 좋습니다.

글에 대한 문의 - 전화:02-733-5027, 누리편지(이메일) : pine9969@hanmail.net 로 문의하시면 친절히 안내해드리며 아래에서 신청하셔도 됩니다.

 

 

쓴 사람 이윤옥
쓴 날짜 2012-08-10 (금) 05:53
첨부#1 mdp.jpg (204KB) (내려받기:1613)
첨부#2 bhy.jpg (215KB) (내려받기:1606)
ㆍ추천: 0  ㆍ조회: 1221      
광주에서 “거대한 감옥, 식민지에 살다” 전시회 열렸다


“전시회 개막식 날 우리는 흰장갑에 가위로 테이프를 자르는 이른바 테이프 컷팅을 안 하고 흰 광목천을 사다가 서리서리 매듭으로 묶어 많은 사람이 그것을 푸는 것으로 개막식을 했지요. ‘한의 역사를 푼다.’라는 뜻으로 했는데 모두 좋아합디다.”라며 제67주년 815광복기념으로 준비된 “거대한 감옥, 식민지에 살다(Colonialism, War and Genocide in Korea, 1910~1945) 역사교육 특별전” 전시회를 마련한 김순흥 광주대 교수(민족문제연구소 광주지부장)는 너털웃음을 웃었다.

우리 겨레에게 있어 8월이 주는 의미는 남다르다. 8월 하면 일부는 여름휴가를 떠올리겠지만 생각 있는 사람들은 815광복을 떠올릴 것이다. 그런데 올해는 런던 올림픽이 열리는 해라 모든 시선이 그쪽으로 쏠려있는 듯하다. 이러한 분위기 가운데 차분하게 67주년 광복의 의미를 새기는 뜻 깊은 전시회를 마련한 사람이 있다.

바로 광주대학교 김순흥 교수가 그 주인공이다. 그는 사회학과 교수답게 “이 모든 사회 현상이 바로 사회학 교과서”라는 지론을 펴는데 단지 하기 좋은 말로 하는 게 아니라 그 사회 속에 뛰어들어 왜곡을 바로 잡고 정의가 날개를 펴는 일에 남다른 실천을 보이는 분이다. 그런 그가 올 815광복절도 그냥 넘기지 않았다. 지금까지는 꾸준히 친일파 음악인들이 만든 노래를 알리는 친일음악회를 열어왔는데 올해는 영역을 넓혀 특별 전시회를 열었다. 바로 그제 거대한 감옥, 식민지에 살다’라는 주제의 역사교육 특별전시회를 시작한 것이다.

김 교수는 이번 전시회를 열게 된 동기를 다음과 같이 말했다. “지난 20세기는 제국주의 식민지 지배, 침략전쟁으로 얼룩진 시대였습니다. 일본이 한반도를 강탈한 1910년부터 100여 년이 흐른 지금까지도 일제의 식민지 지배를 둘러싼 과거사 청산은 해결되지 않고 있습니다. 경술국치 100년을 넘기면서 폭력과 강압에 의한 야만적 식민지 지배의 역사를 되짚고, 나아가 동아시아의 평화를 만들어 내기 위한 모색이 절실합니다.”

이번 특별전은 일반 시민과 청소년들이 식민지 지배의 실상과 아직도 치유되지 않은 식민지배의 상처를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했는데 전시 주요 내용은 모두 7부로 구성되며 1부는 일제가 조선을 강점하는 과정을, 2부는 식민통치의 실상을, 3부는 식민지 조선인이 겪은 일상의 모습을 담고 있다. 또 4부는 끊임없이 이어져 온 우리 겨레의 저항과 투쟁의 역사를, 5부는 일제의 침략전쟁 참상과 그 탓에 희생된 사람들의 이야기로 꾸몄다. 6부는 식민지가 남긴 아픈 상처와 아직도 해결되지 않은 문제들을 다루고, 7부는 호남지역 출신 인물들의 친일과 항일 행적을 다루고 있다.

이 전시회는 민족문제연구소 광주지부가 주최하고 광주광역시교육청, 미션21, 광복회광주전남지부,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사업회, 615공동위원회 광주전남본부, 광주전남민주화운동동지회를 비롯한 많은 시민의 관심과 사랑 속에 열리며 전시기간은 4345년(2012) 8월 7일부터 10월 6일까지이며, 장소는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역사관(광주일고 구내)이다.

슬슬 런던 올림픽도 끝이 나간다. 동방의 작은 나라 코리아가 쟁쟁한 스포츠 강국을 제치고 연일 금메달 소식을 전해 줄 정도로 한국인의 투혼은 강하다. 어쩜 이 투혼은 일제강점기 암흑세상을 뚫고 나온 원동력에서 비롯된 것인지 모른다. 올림픽 전사들에게도 큰 손뼉을 보냄과 동시에 풍전등화 속의 조국을 건진 독립지사들께도 큰절을 올린다. 아울러 어려운 여건 아래서 얼굴 한번 찌푸림 없이 뜨거운 열정으로 나라사랑 정신을 실천하는 광주의 신 독립군 김순흥 교수께도 뜨거운 응원의 손뼉을 쳐드린다. 짝짝짝!

광주 쪽으로 가시는 분들은 일부러라도 전시장으로 발걸음을 돌려 “과거를 기억하고 미래를 개척하는 위대한 한국인의 정신”을 확인했으면 하는 바람 간절하다.

 
 < 전시안내 >

*전시내용 : 역사교육특별전 “거대한 감옥, 식민지에 살다”
*기간 : 2012년 8월 7일-10월 6일까지
*장소 :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역사관(광주일고 구내)


              독자   이윤옥  민족문제연구소 운영위원회 부위원장

  0
3500
    번호         제목    글쓴이 쓴 날짜 조회
79 한가위, 이렇게 다이어트 하세요 허기회 2012-09-28 1190
78 먹골배의 향수 손정숙 2012-09-24 1199
77 파주삼릉, 푸른 숲속의 애절함 - 파주통.. 권효숙 2012-09-14 1192
76 고조선 뒤를 이은 열국들, 세계 유일 ‘.. 심순기 2012-09-07 1233
75 조선인 원폭피해자 추도식의 아픔을 공.. 주문홍 2012-08-31 1006
74 안타까운 현실_항일여성독립운동가 전시.. [1] 김다현 2012-08-24 1032
73 캐나다에 번창하는 무궁화 [1] 손정숙 2012-08-17 1088
72 광주에서 “거대한 감옥, 식민지에 살다.. 이윤옥 2012-08-10 1221
71 아이들과 다녀온 안동독립운동기념관 나.. 정여림 2012-08-03 1062
70 서울조카들과 텃밭에서 자연을 배우다 이 순 2012-07-27 961
69 파주의 보물 두 가지 마애이불입상과 박.. 권효숙 2012-07-20 1459
68 한나라가 절대 이기지 못한 조한전쟁을.. 심순기 2012-07-13 1284
67 독립운동가 후손 아그네스 안 선생님과.. 최서영 2012-07-06 1101
66 일본 인면수심 극우파와 종군위안부 사.. 임정미 2012-06-29 1012
65 카톡이 전하는 웃음의 세계 정채원 2012-06-22 1175
64 하지감자 먹는 맛 김예순 2012-06-15 938
63 세계에 유행한 고조선의 히트상품 ‘고.. 심순기 2012-06-08 1197
62 오늘은 “의병의 날”, 윤희순 의병대장.. [1] 이윤옥 2012-06-01 1176
61 국민 83.6%가 한글날 공휴일에 찬성한다.. 정성훈 2012-05-25 1143
60 세종대왕 태어나신 날 무덤에서 잔치를.. 한영숙 2012-05-18 1198
123456



 
나들이(답사·공연·성곽)
 

한국문화사랑협회 이모저모

독자 소식

문화해설 자원봉사 신청하기

국내 문화 유적 답사기

국외 문화 유적 답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