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이름
열쇠번호
회원등록   열쇠번호분실

 

독자가 쓴 얼레빗

 

이곳은 독자 여러분이 쓰는 방으로 매주 금요일 한편씩 소개합니다. 다음을 참조 하시어 많은 참여 바랍니다. 다만, 이글은 ‘얼레빗으로 빗는 하루’와 그 방향이 약간 다를 수 있습니다.

길이: 김영조 소장이 쓰는 얼레빗을 참고해서 3문단 정도

내용: 유·무형 문화재, 유적지, 고전작품, 땅이름 유래, 외국에 있는 우리문화재, 기념비 등등 소재는 자유지만 가능하면 한국 전통문화와 관련된 글을 환영합니다.

채택: 보내주신 글은 되도록 올리겠습니다. 여러분이 얼레빗의 주인이 되어 도전해주십시오. 글을 주실 때 관련된 사진이나 그림이 있으면 함께 주시고 없으면 글만 주셔도 좋습니다.

글에 대한 문의 - 전화:02-733-5027, 누리편지(이메일) : pine9969@hanmail.net 로 문의하시면 친절히 안내해드리며 아래에서 신청하셔도 됩니다.

 

 

쓴 사람 권효숙
쓴 날짜 2012-07-20 (금) 06:46
첨부#1 ymr1.jpg (141KB) (내려받기:1607)
첨부#2 ymr2.jpg (258KB) (내려받기:1608)
Link#1 jmd.jpg (Down:138)
ㆍ추천: 0  ㆍ조회: 1449      
파주의 보물 두 가지 마애이불입상과 박중손 묘 장명등



파주의 문화재 연재 ①
   
고려와 조선시대 천 년 이상 도읍지에서 가까운 곳이었던 파주지역은 오랜 역사와 얽혀있는 수많은 문화재가 산재해 있습니다. 국가지정문화재와 경기도지정문화재, 파주시지정문화재, 등록문화재와 전통사찰 등 다양한 문화유산들이 파주의 역사와 이야기를 안고 무수한 세월의 흐름을 이어가고 있지요. 이번 호부터 파주의 문화재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볼까 합니다. 우선 국가지정문화재의 보물 두 가지를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용미리 마애이불입상(磨崖二佛立像)
 
   
보물 제93호 용미리 마애이불입상(磨崖二佛立像)은 광탄면 용미리 장지산(長芝山)에 우뚝 서 있는 거대한 석불로 고려시대에 천연바위벽을 이용해 제작된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쌍미륵 석불입상입니다. 둥근 갓을 쓴 원립불은 남상(男像), 네모난 갓을 쓴 방립불은 여상(女像), 이렇게 두 석불이 마치 부부처럼 자애로운 얼굴로 미소를 띠고 있지요. 이 쌍미륵 석불에는 예로부터 내려오는 전설이 있답니다.

고려시대 선종(宣宗)이 자식이 없어 원신궁주(元信宮主)까지 맞이했으나 여전히 왕자를 낳지 못했습니다. 어느 날 밤 궁주의 꿈에 두 도승이 나타나 “우리는 장지산 남쪽 기슭 바위틈에 사는 사람들인데 배가 고프니 먹을 것을 달라.”하고 사라져 버렸지요. 꿈에서 깬 궁주가 하도 이상하여 왕께 고하자 왕은 바로 장지산으로 사람을 보내니 큰 바위 두 개가 나란히 있었습니다. 그래서 바로 이 바위에 불상을 새기게 하고 절을 지어 원신궁주가 불공을 드리니 그 해에 왕자 한산후(漢山候)가 탄생하였다고 전해집니다. 이런 전설 때문인지 오래전부터 이곳엔 자식을 기다리는 많은 부부가 기도를 하러 옵니다.
 
   
공효공 박중손 묘 장명등
 
   
다음 보물은 제1323호 공효공 박중손 묘 장명등(恭孝公 朴仲孫 墓 長明燈)입니다. 탄현면 방촌로 879번 길에 있는 조선 초기 문신 박중손(1412~1466)과 부인 남평문씨 묘역 안에는 모양새가 서로 비슷한 두 개의 장명등이 있습니다. 그러나 박

중손 묘 앞의 것이 조금 더 둔중해 보이고 부인 묘 앞의 것은 좀 더 가늘고 섬세해 보여서 마치 남녀를 구분해 보여주는 듯합니다. 특히 박중손 묘 앞의 장명등은 동쪽과 서쪽에 각각 해와 달을 상징하는 둥근 모양과 초승달 모양의 화창이 있어 일명 일월등(日月燈)이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부인 묘 앞의 장명등의 화창은 모두 네모난 방형으로 되어 있어 서로 비교가 되는데, 이러한 특수한 수법과 형태의 장명등은 매우 희귀해서 역사적. 학술적 가치가 있
다고 인정되어 보물로 지정된 것입니다.

박중손은 밀양박씨로 호가 묵재(默齋)인데 세종 때 도승지 등 여러 요직을 지냈고 특히 천문(天文)을 관찰하는데 아주 뛰어난 학자였다 하지요. 공효공은 시호라 합니다. 시호란 왕이나 고위 관료 등이 죽은 뒤에 공덕과 업적을 잘 가려 그에 걸맞은 이름을 임금이 내려주는 것입니다.

이밖에 최근에 파주의 보물로 지정된 파평윤씨 정정공파 묘역 내에 있는 정희왕후 어머니인 ‘인천이씨 지석묘’는 백자에 청화글씨로 씌여진 가장 오래된 백자 묘지석으로 현재 고려대학교 박물관에 있습니다. 파주에는 박물관이 없어서 귀한 유물을 보관하기 어려워 위탁관리를 맡겼다고 합니다.

                  독자  권효숙 / 파주문화연구소 책임연구원

  0
3500
    번호         제목    글쓴이 쓴 날짜 조회
79 한가위, 이렇게 다이어트 하세요 허기회 2012-09-28 1177
78 먹골배의 향수 손정숙 2012-09-24 1188
77 파주삼릉, 푸른 숲속의 애절함 - 파주통.. 권효숙 2012-09-14 1178
76 고조선 뒤를 이은 열국들, 세계 유일 ‘.. 심순기 2012-09-07 1223
75 조선인 원폭피해자 추도식의 아픔을 공.. 주문홍 2012-08-31 998
74 안타까운 현실_항일여성독립운동가 전시.. [1] 김다현 2012-08-24 1022
73 캐나다에 번창하는 무궁화 [1] 손정숙 2012-08-17 1079
72 광주에서 “거대한 감옥, 식민지에 살다.. 이윤옥 2012-08-10 1212
71 아이들과 다녀온 안동독립운동기념관 나.. 정여림 2012-08-03 1052
70 서울조카들과 텃밭에서 자연을 배우다 이 순 2012-07-27 953
69 파주의 보물 두 가지 마애이불입상과 박.. 권효숙 2012-07-20 1449
68 한나라가 절대 이기지 못한 조한전쟁을.. 심순기 2012-07-13 1273
67 독립운동가 후손 아그네스 안 선생님과.. 최서영 2012-07-06 1092
66 일본 인면수심 극우파와 종군위안부 사.. 임정미 2012-06-29 1003
65 카톡이 전하는 웃음의 세계 정채원 2012-06-22 1165
64 하지감자 먹는 맛 김예순 2012-06-15 927
63 세계에 유행한 고조선의 히트상품 ‘고.. 심순기 2012-06-08 1188
62 오늘은 “의병의 날”, 윤희순 의병대장.. [1] 이윤옥 2012-06-01 1164
61 국민 83.6%가 한글날 공휴일에 찬성한다.. 정성훈 2012-05-25 1133
60 세종대왕 태어나신 날 무덤에서 잔치를.. 한영숙 2012-05-18 1186
123456



 
나들이(답사·공연·성곽)
 

한국문화사랑협회 이모저모

독자 소식

문화해설 자원봉사 신청하기

국내 문화 유적 답사기

국외 문화 유적 답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