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이름
열쇠번호
회원등록   열쇠번호분실

 

독자가 쓴 얼레빗

 

이곳은 독자 여러분이 쓰는 방으로 매주 금요일 한편씩 소개합니다. 다음을 참조 하시어 많은 참여 바랍니다. 다만, 이글은 ‘얼레빗으로 빗는 하루’와 그 방향이 약간 다를 수 있습니다.

길이: 김영조 소장이 쓰는 얼레빗을 참고해서 3문단 정도

내용: 유·무형 문화재, 유적지, 고전작품, 땅이름 유래, 외국에 있는 우리문화재, 기념비 등등 소재는 자유지만 가능하면 한국 전통문화와 관련된 글을 환영합니다.

채택: 보내주신 글은 되도록 올리겠습니다. 여러분이 얼레빗의 주인이 되어 도전해주십시오. 글을 주실 때 관련된 사진이나 그림이 있으면 함께 주시고 없으면 글만 주셔도 좋습니다.

글에 대한 문의 - 전화:02-733-5027, 누리편지(이메일) : pine9969@hanmail.net 로 문의하시면 친절히 안내해드리며 아래에서 신청하셔도 됩니다.

 

 

쓴 사람 권효숙
쓴 날짜 2013-01-04 (금) 07:46
첨부#1 iig.jpg (336KB) (내려받기:2038)
ㆍ추천: 0  ㆍ조회: 1179      
[파주통신5] 율곡 이이 유적지가 국가사적으로

지난해 12월 문화재청(청장 김 찬)은 경기도 파주시 법원읍 동문리에 있는 “파주 이이(李珥) 유적”을 국가지정문화재 사적으로 지정 예고한다고 밝혔다. 조선 중기 유학자인 율곡 이이(1536~84)와 그의 어머니 신사임당(1504∼51)과 관련된 지역을 떠올리면 많은 사람들은 강릉의 오죽헌(보물 제165호)을 떠올린다. 하지만 그곳은 율곡의 어머니 친정, 곧 외가로 태어난 곳이고 율곡의 본향(本鄕)은 파주라는 것을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

율곡은 여섯 살이 되던 해에 강릉에서 서울로 올라와 생활하다 열여섯 살 때 어머니를 여의고 이곳 자운산 아래 묘를 쓰고 3년간 시묘살이를 했다. 파평면 율곡리는 임진강가 화석정이라는 정자 아래에 있는 마을로 이름처럼 밤나무가 무척 많은 마을이다. 이곳엔 율곡의 선조 묘역이 조성되어 있고 율곡의 후손이 아직도 살고 있다. 율곡이라는 이이 선생의 호도 이곳의 지명을 따서 지어진 것이다. 율곡은 관직에서 물러나와 쉬고 있을 때면 이곳 율곡리에서 휴식을 취하고 화석정에 올라 책도 읽고 시도 지었다.

율곡과 관련된 또 다른 대표적 유적지는 자운서원(경기도 기념물 제45호)이다. 율곡이 별세하고 35년 뒤 1615년(광해군 7년) 후학들이 율곡의 학문과 덕행을 기리기 위해 세웠다. 1868년(고종 5년) 흥선대원군의 서원철폐령으로 폐쇄됐다가 1969년 지방 유림의 기금과 국비보조로 복원됐다.

자운서원 좌측 산줄기에는 율곡 이이와 부인 곡산 노씨의 묘(경기도 기념물 제15호)와 어머니 신사임당과 아버지 이원수 합장묘(경기도 기념물 제14호), 그리고 큰형님과 후손들의 묘가 여러 기 조성되어 있고 묘역 아래는 율곡기념관이 있어 율곡과 신사임당 관련 유물이 전시돼 있다.

자운서원의 묘정비(廟庭碑, 숙종 9년)가 서원 후면에 있으며, 묘소 입구에 신도비(新道碑, 인조 9년)가 세워져 있는 등 이 곳은 율곡과 관련된 많은 유적이 있는 곳이다.

최근 파주시는 율곡선생유적지를 국가지정 문화재로 승격시키고자 노력해 왔는데 지난해 6월 29일 서울 국립고궁박물관에서 ‘율곡 이이의 사상과 파주 유적지 재조명’이란 주제로 학술대회를 열어 율곡 이이의 생애와 사상이 16세기 조선 성리학에 미친 영향을 짚어보고 율곡 사상의 터전이었던 파주 유적지의 가치를 재조명하였다.

승격 요구를 뒷받침하는 자료들도 잇따라 발견됐다. 문화재청 심의를 위한 자운서원 표본발굴조사에선 자운서원 창건 당시의 지대석과 명문기와가 발견됐다. 또 자운서원 내 느티나무 두 그루의 수령을 조사한 결과 각각 426년과 447년으로 조사됐다. 자운서원 본래 위치까지 고증할 만한 자료가 확보된 것이다.

이러한 노력의 결과에 의해  ‘파주 율곡 이이 유적 사적 승급’ 신청이 지난 12월 12일 문화재청 사적분과 심의위원회를 통과했다. 문화재청은 한 달간의 지정예고를 거쳐 올해 2월 초 심의에서 현재의 경기도 기념물에서 국가지정 문화재로 지정할지를 최종 결정한다.

국가 사적으로 승격되면 국가가 발굴·복원·보존을 관장하게 되고 국가 관광자원으로도 활용된다. 파주시는 앞으로 자운서원에 대한 고증 및 복원사업을 추진하여 이를 통해 안동 도산서원과 영주 소수서원에 버금가는 대한민국의 대표 서원으로 자리매김토록 한다는 계획이다.
   
               독자  권효숙 / 파주향토문화연구소 책임연구원

  0
3500
    번호         제목    글쓴이 쓴 날짜 조회
99 독자편지 100회를 맞이하면서... 김영조 2013-02-22 980
98 (항일여성독립운동가) 시화전에 부쳐 우에노미야코 2013-02-15 950
97 뮤즈(Muse)와 함께 한 여행 김영조 2013-02-08 991
96 한글학자 김슬옹의 꿈(칼럼-아침을 열며.. 조운찬 2013-02-01 1192
95 ‘넛지(Nudge)’로 재평가된 동양식 배.. 양 훈 2013-01-25 955
94 인사는 내가 아닌 다른 사람을 섬기는 .. 육철희 2013-01-18 1088
93 [도쿄통신2] 재일본 한일 시민들, 동북.. 조영숙 2013-01-11 986
92 [파주통신5] 율곡 이이 유적지가 국가사.. 권효숙 2013-01-04 1179
91 책 대신 사람을 빌려드립니다 -노원휴먼.. 이윤옥 2012-12-28 1215
90 토론이 필요한 문화, 토론이 절실한 사.. 김슬옹 2012-12-21 1001
89 초등학교 2학년 준호와 편지로 세상을 .. 이윤옥 2012-12-07 2061
88 환경론과 특이병인론 허기회 2012-11-30 1122
87 끝없는 창조력을 발휘한 ‘창조 고구려.. 심순기 2012-11-23 1140
86 한강의 추억 이희정 2012-11-16 1040
85 한글의 보편적 가치를 사회적 과제 해결.. 백두현 2012-11-09 993
84 사랑하는 아들아! 이상직 2012-11-02 1058
83 가족, 친구들과 찾아가는 파평면 장마루.. 권효숙 2012-10-26 1311
82 일제강점기 역사를 부끄러운 마음으로 .. 도다 이쿠코 2012-10-19 1309
81 동요를 부르며 국제교류의 장을 마련하.. 조영숙 2012-10-12 1066
80 김슬옹 스승님! 주례로 가르침을 베풀어.. [1] 이중원 2012-10-05 997
123456



 
나들이(답사·공연·성곽)
 

한국문화사랑협회 이모저모

독자 소식

문화해설 자원봉사 신청하기

국내 문화 유적 답사기

국외 문화 유적 답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