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이름
열쇠번호
회원등록   열쇠번호분실

 

지난 얼레빗보기
쓴 사람 김영조
쓴 날짜 2013-05-09 (목) 05:33
누리집 http://www.solsol21.org
첨부#1 gsd.jpg (75KB) (내려받기:24)
ㆍ추천: 0  ㆍ조회: 9385      
2515. 선생님은 쌀 사러 시골가시고 - 그때를 아십니까(56)

“해방 이후 교원이 부족한데다가 생활 보장이 안 되어 사직하는 교원들이 증가했다. 이를 막고자 학부형 후원회에서 별도로 보조금을 거두어 교원대우를 한다고는 하지만 워낙 생활고를 겪다보니 교원들이 결근계를 내고 한 푼이라도 싸게 쌀을 사기 위해 시골로 나가고 있다.” 이는 1946년 11월 24일 치 동아일보 기사입니다. 오죽했으며 학생들을 놀리면서까지
식량을 사러 시골로 갔을까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더군다나 당시 학교 선생님들은 하숙하는 분들이 많았는데 하숙집에서는 쌀을 가지고 오지 않으면 밥을 해주지 않았다고 합니다.

그러다 보니 학교에 결근을 하더라도 쌀을 구하러 시골로 나섰던 것입니다. 한 교실에 7~80명이나 되는 학생들이 오로지 선생님 오시기만 눈 빠지게 기다리다가 하는 수 없이 집으로 발길을 돌려야 하는 일이 많았다니 지금 생각하면 상상도 할 수없는 일이지만 그땐 그랬습니다. 거기다가 턱없이 부족한 학교시설 때문에 2부제 수업을 해야 했던 고로 선생님 한 분이 결석하면 학생들의 피해는 배로 커지는 것이지요.

잡지 《조선교육》 1948년 6월호(통권 11호)에 보면, “현하 국민학교에 최대 긴급사인 교사 교실 능률적 사용법에 대한 연구(現下 國民學校에 最大 緊急事인 校舍 敎室 能率的 使用法에 對한 硏究 ‘2部制 授業撤廢案’)” 같은 기록이 많이 보이며 학교시설 부족, 교원부족, 교원대우 최하, 학생 수 급증과 같은 문제가 심각했음을 말해줍니다. 그 어느 직장보다 초등학교(당시 국민학교)교원의 이직률이 높은 까닭이 생필품도 살 수 없는 여건 때문이었다고 하니 격세지감을 느껴봅니다. 그때 그 선생님들께서 살아계시면 어느덧 구순 나이에 이르렀겠지요? 곧 돌아올 스승의 날을 맞아 옛 스승이 그리운 분들도 많을 겁니다.

그린경제 한국문화 기사를 읽고 댓글달기 ☞


  0
3500
  쓴 날짜 조회
2518. 오늘은 위대한 스승 세종대왕이 태어나신 날
오늘은 스승의 날입니다. 1965년 청소년 적십자 중앙학생협의회(RCY)가 세종대왕이 태어나신 날인 5월 15일을 '스승의 날'로 정한 이후에 모두가 따라하는 것입니다..
2013-05-15 5782
2517. 인재등용의 귀재 세종이 이 시대에 충고하다
요즘 한 사람의 공직자를 두고 나라가 시끄럽습니다. 그래서 세상사 특히 나랏일에는 인사가 정말 중요한 일이고 인재등용에 있어서 고민이 많을 수밖에 없지요. 그..
2013-05-14 5715
2516. 손수 따비와 쟁기를 든 성종임금
“정결한 소와 염소로 선농(先農)에 정성껏 제사하고, 따비와 쟁기로 밭을 몸소 밟으셨습니다(聿躬履於甫田). 빛나고 성대한 의식이 이루어지니 아름다운 모습이었습..
2013-05-13 5710
2515. 선생님은 쌀 사러 시골가시고 - 그때를 아십니까(56)
“해방 이후 교원이 부족한데다가 생활 보장이 안 되어 사직하는 교원들이 증가했다. 이를 막고자 학부형 후원회에서 별도로 보조금을 거두어 교원대우를 한다고는 ..
2013-05-09 9385
2514. 일제강점기 어머니날 풍경 엿보기
“오늘은 세계의 아들과 딸들이 어머니를 기념하는 어머니날이외다. 이날에는 어머니가 살아있는 이는 빨간 장미꽃을 옷깃에 꽂고 어머니를 여윈 자녀는 흰 장미꽃을..
2013-05-08 5755
2513. 세종이 ≪삼강행실도≫를 펴낸 까닭
“추운 겨울 계모가 친아들에게는 솜옷을 입히고 의붓아들 민손에게는 갈대옷을 입힌 것을 안 아버지가 계모를 쫓아내려 했다. 그러자 민손이 ‘어머니가 계시면 한..
2013-05-07 5759
2512. 충북 보은의 삼년산성과 백성의 희생
충북 보은군 보은읍 어암리에는 1,500년 전 3년 동안 3,000명이 동원되어 쌓았다는 사적 제235호 삼년산성(三年山城)이 있습니다.(≪삼국사기(三國史記)≫ 권3 신라..
2013-05-06 6106
2511. 입하(立夏), 여름을 새롭게 시작하라
매주 금요일은 독자가 쓰는 얼레빗이 나가는 날입니다만 모레 일요일이 24절기 '입하'여서 입하 얘기로 대신합니다. 다음주 금요일에는 다시 '독자얼레빗'으로 내보..
2013-05-03 9345
2510. 한때는 족쇄가 되기도 했던 삐삐 - 그때를 아십니까(55)
바지 허리띠에 매달린 삐삐에서 “삐삐삐”소리가 납니다. 얼른 삐삐를 꺼내 찍힌 문자를 확인합니다. “8282 마누라” 삐삐에 찍힌 문자는 마누라가 집으로 빨리 오..
2013-05-02 5847
2509. 판서를 부끄럽게 한 아전 김수팽
조선시대 선비들은 청렴한 사람이 많았습니다. 특히 비가 새는 방안에서 일산을 받은 채 “일산(日傘)이 없는 집에서는 장마철을 어떻게 견디어 내나?”라고 했다는..
2013-05-01 5723
12345678910,,,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