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이름
열쇠번호
회원등록   열쇠번호분실

 

지난 얼레빗보기
  쓴 날짜 조회
2146. 수원 기생 33인과 김향화의 독립운동을 말하다
"하얀 소복 입고 고종의 승하를 슬퍼하며 / 대한문 앞 엎드려 통곡하던 이들 / 꽃반지 끼고 가야금 줄에 논다 해도 말할 이 없는 / 노래하는 꽃 스무 살 순이 아씨 ..
2011-08-15 6568
2145. 말복, 며느리가 친정에 갈 때 삶아간 고기는?
말복(末伏)은 무더위의 막바지를 뜻합니다. 복날 우리 겨레는 예부터 개고기를 많이 먹었는데 그 까닭이 무엇일까요? 먼저 조선 순조 때의 학자 홍석모가 지은 ≪동..
2011-08-14 6267
2144. 살찌고 싶은 사람은 바닷가로 가라
아직 날이 매우 무덥습니다. 그래서 더위를 피해 바다와 계곡으로 떠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1928년 7월 3일 자 동아일보에는 참 특이한 기사가 눈에 띕니다. “살..
2011-08-11 5712
2143. 단돈 20전 피서 비법을 찾아라
별건곤 제15호(1928년 8월 1일)에는 “단돈 二十錢 避暑秘法, 記者總出競爭記事”이라는 제목의 글이 보입니다. 불볕 쪼이는 날 점심때가 지나자 “한 사람이 20전씩..
2011-08-10 5745
2142. 손기정과 고대 그리스 청동투구
오늘은 1936년 제11회 베를린올림픽대회 마라톤에서 손기정 선수가 당당히 금메달을 딴 날입니다. 그러나 당시 우리나라는 국권을 잃은 상태로 일장기를 달고 출전할..
2011-08-09 9109
2141. 여성독립운동가 20인 시집 <서간도에 들꽃 피다>
“아들아 / 옥중의 아들아 / 목숨이 경각인 아들아/ 칼이든 총이든 당당히 받아라 / 이 어미 밤새 / 네 수의 지으며 / 결코 울지 않았다 / 사나이 세상에 태어나 / ..
2011-08-08 5714
2140. 나는 웨스트민스터사원보다 한국 땅에 묻히기를 원한다
1907년 일본 궁내부대신인 다나카는 황태자 순종 결혼식에 축하사절로 참석했다가 개성에 있던 경천사십층석탑을 85명의 일본군을 보내 뜯어서 일본으로 가져가 버렸..
2011-08-04 5530
2139. 대금산조의 원형, 정악대금으로 들어볼까요?
만파식적이란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에 나오는 신라 때의 전설상 피리인데 이를 불면 적병이 물러가고 병이 낫는 등 나라의 모든 근심, 걱정이 사라진다고 하..
2011-08-03 5777
2138. 파리에서 잠시 돌아온 외규장각 의궤의 운명
1866년 병인양요 때 프랑스군에게 약탈당했던 외규장각의궤(外奎章閣儀軌)가 145년 만에 돌아와 일반에 공개됐습니다. 국립중앙박물관(서울 용산구)에서는 돌아온 외..
2011-08-02 6021
2137. 옛날 비옷, 도롱이와 대패랭이
“할아버지가 / 담뱃대를 물고 / 들에 나가시니 / 궂은 날도 / 곱게 개이고 / 할아버지가 도롱이를 입고 / 들에 나가시니 / 가문 날도 / 비가 오시네.” 향수라는 시..
2011-08-01 9097
1,,,41424344454647484950,,,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