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이름
열쇠번호
회원등록   열쇠번호분실

 

지난 얼레빗보기
  쓴 날짜 조회
2469. 추억의 외침 ‘뻥이야’ - 그때를 아십니까(47)
“호프집 기본 안주로 많이 나오는 뻥튀기가 가정집 간식거리로 인기를 누리고 있다. 고물가에 과자 값이 치솟자 온라인몰에서 대용량 뻥튀기를 구입해 아이들 주전..
2013-02-21 18257
2432. 왜 성종 태실만 창경궁에 있을까
예로부터 태는 태아의 생명력을 준 것이라고 생각하여 태아를 출산한 뒤에도 함부로 버리지 않고 소중하게 보관하였습니다. 보관하는 방법도 신분이나 직위에 따라 ..
2012-12-18 18251
2533. 용머리 모양의 당간을 보셨나요?
용(龍)은 오랜 세월 우리 겨레의 문화 속에 자리한 상상의 동물로 그 용 모습이 새겨진 귀한 유물이 “금동용형당간두”에 남아 있습니다. 금방이라도 튀어나올 듯한..
2013-06-11 18215
2378. 어린 여공들의 아픔이 서린 성냥 - 그때를 아십니까(30)
“인천의 성냥공장 성냥공장 아가씨 하루에도 한 갑 두 갑 일 년에 열두 갑 치마 밑에 감추고서 정문을 나설 때 치마 밑에 불이 붙어…….“ 오래 전 군복무 했..
2012-09-13 18123
2535. 오늘은 단오, ‘앵두회’ 하는 날
유만공의 ≪세시풍요(歲時風謠)≫ 5월 5일에 보면 다음과 같은 시가 나옵니다. “단오 옷은 젊은 낭자(娘子)에게 꼭 맞으니(戌衣端稱少娘年), 가는 모시베로 만든 홑..
2013-06-13 18105
2367. 자연 속에서 인문학과 예술을 꽃 피웠던 정자
우리나라는 마을마다 정자가 있습니다. 가히 정자의 나라라 할 만하지요. 그 정자란 무엇하는 곳일까요? 정(亭)은 머물러 모이는 곳입니다. 곧 사람들이 여행하거나..
2012-08-27 18059
2381. 백성을 위한 세종의 음악 “여민락”을 아시나요?
조선 4대 세종큰임금(1397~1450)은 우리 역사상 가장 위대한 인물입니다. 세종큰임금은 세계 최고의 글자인 한글을 만들고 그 밖에 천문학, 농업, 음악 부분에 뛰어..
2012-09-19 18007
2375. 마음은 산 속에 몸은 조정에 있다는 강세황
강세황의 그림 가운데 연꽃을 그린 '향원익청(香遠益淸)’이란 것이 있습니다. 이 그림에서 연꽃 하나는 활짝 핀 모습으로 하나는 봉오리를 오므린 상태로 그려 연꽃..
2012-09-10 17998
2459. 한 길이나 쌓인 눈밭엔 설피가 최고
“설피를 신고 길을 나섰다. 양발을 한껏 벌린 채 설금 설금 발을 떼놓는다. 용케도 한길이나 쌓인 눈이 나를 잘 받쳐준다. 여기선 전천후 사륜구동 차가 필요 없다..
2013-02-05 17970
2436. 오늘은 성탄절, 우리나라에는 미륵신앙이 있었다
“궁예(弓裔)는 호를 미륵불(彌勒佛)이라 하고 금모자를 쓰고 몸에는 방포(方袍, 네모난 가사)를 입으며 장자(長子, 큰아들)를 청광보살(靑光菩薩), 계자(季子, 막내..
2012-12-25 17964
12345678910,,,54